Skip to main content

[CUBE] Notice on the Whitepaper Updates | 큐브 백서 업데이트 알림

We inform you that there has been some changes to our whitepaper from official website:

1. The "Expansion of Project Scope" section has been added.
- To reflect our commitment to creating value for token holders by expanding the use case of Cube tokens, we have added a section on ongoing projects and a section on token economy.

2. A new "Appendix" section has been created.
- Much of the technical aspects, including Synapse, have been moved to the "appendix" section to increase the White Paper's readability.

3. In addition, we ran a basic editing to correct typos

Click here to check out whitepaper

----------------------
(Below is the same content in Korean.)

안녕하세요, 백서 상 약간의 수정사항이 있었으며 이에 따라 큐브 커뮤니티 회원분들께 안내 드립니다:

1. "Expansion of Project Scope" 섹션이 추가 되었습니다.
- Cube 토큰의 사용 사례를 확대하여 토큰 홀더들에 대한 가치창출을 하겠다는 당사의 의지를 반영하기 위해 현재 진행 중인 사업들에 대한 내용과 토큰 이코노미에 대한 섹션을 추가하였습니다.

2. "Appendix" 영역을 신규 생성하였습니다.
- Synapse를 비롯한 기술적인 부분의 상당 부분을 부록으로 이동하여…

[CUBE NEWS] Professor Ferguson at Harvard, a world-renowned economic historian, said, "I thought wrong, cryptocurrency is not a delusion.”


A world-renowned economic historian who was known as skeptical of cryptocurrency has recently revised his previous remarks and is now talking about the future of cryptocurrency.

On March 7 (local time), according to the ‘Cointelegraph’, Niall Ferguson, a world economic historian and Harvard professor, commented on cryptocurrency, "My past critics on cryptocurrency based on blockchain was my misjudgment. Cryptocurrency was not a delusion," he said.
  

Ferguson, who attended the 'AFR Business Summit' hosted by Australian Financial Review (AFR) in Australia, told this story at a private occasion.

Professor Ferguson, who has predicted the economic crisis from the historian's point of view and explained the new symbiotic relationship between the United States and China with the term "Chimerica," is also well known for the author of ‘The Ascent of Money’.

Ferguson said, "I may have made this prejudice about the knowledge of the monetary financial history I have accumulated over the years," he said, “It's a bad idea to call a blockchain-based currency is useless."













"Bitcoin's recent price fluctuations are showing longevity and resilience of Bitcoin," Ferguson added. Cube Intelligence’s Richard Biggs commented on that, “I am looking forward to a new leap in the coin market based on the world-renowned economic historian, Ferguson’s comments."

(Below is the same content in Korean.)

[세계적인 경제사학자 퍼거슨 하버드대 교수 내가 잘못 생각했다, 암호화폐는 망상이 아니다”]

암호화폐에 회의적인 의견을 밝힌 세계적인 경제사학자가 최근 이전 언급을 정정하며 암호화폐의 미래에 대해 기대감을 나타내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지난 3 7(현지시간)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세계적인 경제사학자 니얼 퍼거슨(Niall Ferguson) 하버드대 교수가 이전 암호화폐에 대해 언급한 내용에 대해블록체인 기반 화폐를 부정했던 것은 나의 오판"이라며 암호화폐는 애초에 생각한 것과 달리 망상이 아니었다고 밝혔습니다.

호주 경제지 호주 파이낸셜 리뷰(AFR)가 주최한 ‘AFR 비즈니스 서밋에 참석한 퍼거슨 교수가 사석에서 이와 같은 이야기를 전했다고 하는데요.

역사학자의 시각에서 경제 위기를 예측하고, '차이메리카(Chimerica)'라는 용어로 미국과 중국의 신()공생 관계를 설명해온 퍼거슨 교수는 <돈의 힘>(The Ascent of Money)의 저자로도 유명한데요.

퍼거슨 교수는 이 자리에서그동안 쌓아온 화폐 금융사에 대한 지식이 이러한 편견을 갖게 만들었을 수도 있다내가 완전히 잘못 짚었다. 블록체인 기반의 통화가 아무런 쓸모가 없다는 건 잘못된 생각이라고 고백했습니다.

"비트코인의 최근 가격 변동은 비트코인의 지속 가능성(longevity)과 강력한 복원력(resilience)을 보여주고 있다"고 덧붙인 퍼거슨 교수의 발언에 대해 큐브 인텔리전스 리처드 빅스 대표는 "암호화폐에 대한 전문가의 긍정적인 발언을 바탕으로 코인 시장의 새로운 도약이 기대된다" "이런 분위기를 큐브 또한 이어가며 성장을 위해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Comments

Post a Comment